2019.02.12 (화)

  • 구름조금울릉도 -0.3℃
  • 맑음울진 0.0℃
  • 맑음안동 -2.9℃
  • 맑음상주 -2.7℃
  • 맑음포항 0.2℃
  • 맑음대구 -0.3℃
  • 맑음봉화 -7.7℃
  • 맑음영주 -3.9℃
  • 맑음문경 -4.1℃
  • 맑음청송군 -6.6℃
  • 맑음영덕 -0.9℃
  • 맑음의성 -6.8℃
  • 맑음구미 -1.9℃
  • 맑음영천 -1.4℃
  • 맑음경주시 -0.8℃
기상청 제공

정치

대구 찾은 황교안 전 총리, "아들 병역비리 전혀 없어" 단호한 입장 전해

황교안 전 국무총리가 8일 오전, 대구의 서문시장을 찾아 당권레이스를 펼쳤다.

(모던뉴스 = 진예솔 기자) 자유한국당 전당대회에서 당대표 주자로 나선 황교안 전 국무총리가 8일 오전, 대구의 서문시장을 찾아 당권레이스를 펼쳤다.

 

황교안 전 총리가 시장의 구석구석을 돌며 상인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지는 동안 상인들을 비롯한 시민들은 박수를 치며 황 전 총리를 환영했다.

 

이어 황교안 전 총리는 서문시장 각 상인회장과 함께 간담회를 가졌다. 자리에 참석한 기자가 지난 2010년 대구에서 고검장으로 재직하던 당시 육군 2작전 사령관과 가까웠지않냐며 병역 비리와 관련한 질문을 던지자 황 전 총리는 "병역 비리가 있다면 찾아봐라, 전혀 없다."며 "당시 가깝게 지낸 것은 사실이지만 (병역비리와)무관하다."고 말하며 단호한 입장을 밝혔다.

 

간담회를 마친 황 전 총리는 서문시장내의 식당에서 칼국수로 오찬을 한 다음 포항으로 이동해 자유한국당의 박명재 의원의 의정보고회에 참석한 후 울진의 신한울 3호기와 4호기 건설부지를 방문하며 대구 경북에서 행보를 이어 갔다.

 

황 전 총리는 9일에도 대구 경북에서 일정을 이어갈 예정이다. 9일 오전 이철우 경북도지사와 오찬을 가지고 이어 구미의 박정희 전 대통령 생가를 방문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