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04 (토)

  • 박무울릉도 12.4℃
  • 맑음울진 8.6℃
  • 맑음안동 10.3℃
  • 맑음상주 14.4℃
  • 맑음포항 14.2℃
  • 맑음대구 11.8℃
  • 맑음봉화 5.3℃
  • 구름조금영주 7.9℃
  • 맑음문경 11.3℃
  • 구름조금청송군 6.2℃
  • 맑음영덕 10.2℃
  • 맑음의성 6.8℃
  • 맑음구미 10.3℃
  • 맑음영천 8.2℃
  • 맑음경주시 9.0℃
기상청 제공

정치

더불어민주당 대구경북, 한국당 5.18광주민주화운동 망언 비판 성명 발표

한국당이 저지른 반인륜적, 반역사적 행위를 어떻게 해결하는지 끝까지 지켜 볼 것

(모던뉴스 = 진예솔 기자) 더불어민주당 대구시당과 경북도당이 5.18광주민주화운동을 “북한 특수군 600명이 일으킨 게릴라전이었다”고 주장하며 학살자 전두환을 영웅이라 칭하는 등 말도 안 되는 망언을 쏟아낸 지만원씨를 비롯한 자유한국당의 국회의원들에 대해 성명서를 발표하며 강한 비판에 나섰다.

 

 지난 8일, 자유한국당의 김진태 의원이 기획한 ‘5.18 진상규명 대국민 공청회’에서 같은 당의 이종명 의원은 “80년 광주폭동이 민주화운동이 됐다. 이제 폭동으로 뒤집을 때”라 발언을 하고 자유한국당 원내부대표 겸 원내대변인 김순례 의원은 “5.18 유공자라는 이상한 괴물집단이 우리 세금을 축내고 있다”며 입에 담지 못할 망언을 내 뱉었다.

 

이에 더불어민주당 대구시당과 경북도당은 11일 성명서를 통해 "자유한국당이 이번에 저지른 반인륜적, 반역사적 행위를 어떻게 해결하는지 끝까지 지켜 볼 것이며 5월 광주의 희생이 헛되이 않도록 이땅의 민주주의를 지키는데 앞장 설 것."이라고 입장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