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2 (금)

  • 흐림울릉도 4.9℃
  • 구름많음울진 8.5℃
  • 연무안동 4.1℃
  • 구름많음상주 3.8℃
  • 맑음포항 8.9℃
  • 구름많음대구 6.3℃
  • 구름많음봉화 4.3℃
  • 흐림영주 2.9℃
  • 구름많음문경 4.8℃
  • 구름많음청송군 4.1℃
  • 구름많음영덕 7.5℃
  • 구름많음의성 5.5℃
  • 흐림구미 5.6℃
  • 구름많음영천 7.7℃
  • 구름조금경주시 8.1℃
기상청 제공

사람,사람들

안동 조민희 씨, 모범 시민 표창

사고당한 할머니 응급처치 후 구조요청해

(모던뉴스 = 오영운 기자) 안동시 서구동에 거주하는 조민희(여, 26세) 씨가 4일 안동시로부터 '모범 시민' 표창을 수상했다.


  조민희 씨는 지난해 6월 13일 성곡동 안동문화관광단지 입구 도로에서 머리가 찢어지고 자전거에 몸이 짓눌린 채 고통을 호소하는 할머니를 발견했다. 조 씨는 즉시 출혈 부위를 지혈하는 등 응급처치를 한 후, 119 구급대에 현장 상황을 설명하고 병원으로의 후송을 도왔다.

 

  할머니가 도로에 계속 쓰러져 있었다면 자칫 목숨도 위험할 수 있는 상황에 적극 대처하고, 응급조치가 필요한 환자를 구하는 의로운 행동으로 우리 지역사회에 따뜻한 이웃사랑을 보여주었다.

 

  이에 안동시는 지난 1월 24일 ‘의로운 시민 심사위원회’를 개최해 조 씨에게 표창패 수여를 결정하고, 정례조회에서 표창패를 전달한 것이다.


  안동시는 의로운 행위를 한 사람의 숭고한 뜻을 기리고 시민의 귀감으로 삼기 위해 ‘안동시 의로운 시민 등에 대한 예우 및 지원에 관한 조례’를 운영하고 있다. 위험에 처한 다른 사람의 생명과 신체 또는 재산을 구하다가 사망·부상 또는 피해를 본 사람과 그 가족 또는 유족에게 예우와 지원을 하기 위해서다.

 

  권영세 안동시장은 “도로 위에서 적극적으로 응급조치를 취해 인명을 구한 조민희 씨의 용기 있는 행동에 깊이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이러한 의로운 행위를 실천해 서로를 보호하고 보살피는 아름다운 마음이 이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