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05 (일)

  • 구름많음울릉도 13.5℃
  • 구름조금울진 12.8℃
  • 구름많음안동 14.8℃
  • 구름많음상주 15.8℃
  • 구름많음포항 15.7℃
  • 구름많음대구 17.0℃
  • 구름조금봉화 9.5℃
  • 구름조금영주 11.9℃
  • 구름조금문경 16.7℃
  • 구름조금청송군 11.1℃
  • 구름많음영덕 13.2℃
  • 구름많음의성 12.1℃
  • 흐림구미 15.9℃
  • 구름많음영천 13.3℃
  • 구름많음경주시 12.7℃
기상청 제공

정치

더불어민주당 경북도당, 다문화위원회 발대식 개최

홍미영 전국다문화위원장 참석, 경북 1만3천600여 다문화 인식개선 앞장

(모던뉴스 = 오영운 기자) 더불어민주당 경북도당 다문화위원회(위원장 배영애)는 11일 경북도당 회의실에서 다문화위원회 발대식을 갖고 경북의 다문화가족에 대한 사회적 인식개선과 권익보호에 앞장 설 것을 다짐했다.

 

 허대만 경북도당위원장, 전국다문화위원장 홍미영 국회의원, 배영애 경북도당 다문화위원장을 비롯해 각 지역위원회 다문화위원장 등이 참석한 이날 발대식에서 위원들은 경북지역 다문화 실태를 점검하고 열악한 생활실태와 사회적 차별사례를 공유하는 한편 법률개정과 사회적 인식개선을 위한 지역별 맞춤사업 등을 논의했다.

다문화 인구가 지속적으로 증가해 현재 경북지역에는 1만3천600여명이 살고 있으며 포항, 경주, 구미, 경산 등 공단지역에 집중되어있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이 가운데 다문화 가족 자녀는 1만1천700여명이며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사회에 진출하는 다문화 자녀도 본격적으로 시작되어 학내 차별은 물론 사회적 대책마련이 요구되고 있다.

 

홍미영 의원은 “채류 외국인 200만, 다문화가정 100만, 초중고 다문화 자녀 20만 시대가 되었다”며 “이제 우리나라도 글로벌 다문화 국가로 진입한 만큼 다문화 가정을 품어야 한다”고 말했다.

 

배영애 위원장은 “공단지역과 농어촌 지역의 다문화가정은 삶의 형태나 양식이 많이 달라 지역 실정에 맞는 실질적인 사업이 필요하다”며 교육, 어울림, 상담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친다는 입장이다.

 

허대만 도당위원장은 “사회문제에 다문화 문제가 갈수록 비중이 높아지고 있어 다양한 문화를 포용할 수 있는 인식개선이 시급하다”고 밝히고 “백지에서 만들어가는 만큼 좋은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다문화위원회에서 주도적으로 활동해 달라”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