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03 (금)

  • 맑음울릉도 15.2℃
  • 맑음울진 16.2℃
  • 맑음안동 27.3℃
  • 맑음상주 28.0℃
  • 맑음포항 18.4℃
  • 맑음대구 27.8℃
  • 구름많음봉화 24.2℃
  • 맑음영주 25.9℃
  • 맑음문경 27.4℃
  • 맑음청송군 23.7℃
  • 맑음영덕 20.4℃
  • 맑음의성 28.7℃
  • 맑음구미 27.4℃
  • 맑음영천 23.7℃
  • 맑음경주시 22.7℃
기상청 제공

대구광역시

이영애 대구시의원, 출산 친화적 사회분위기 조성 촉구

5분 자유발언에서 다자녀(세 자녀 이상)부부 육아시간 확대 제안

(모던뉴스 = 진예솔 기자) 이영애 대구시의원이 출산 친화적인 사회분위기 조성에 필요한 출산·다자녀 인사우대정책과 출산장려정책을 제안해 주목을 받고 있다.

 

이영애 의원은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정부가 출산율을 높이기 위해 153억을 투자했으나 큰 성과를 거두지 못했고 계속 밑 빠진 독에 물을 쏟아 부어서 안 될 일이다."고 주장하며 “피부에 와 닿는 출산장려정책이 필요하다”고 강조하였다.

 

이어 “다자녀(세 자녀 이상)부부의 육아시간 확대를 위해 1시간 늦게 출근하여 1시간 일찍 퇴근하고, 시간외 근무수당은 10% 더 받게 하는 근무규정을 개정할 것"을 제안했다. 또한 "근무성적 평정 시에 출산가산점을 부여할 것”을 제안하였다.

 

이 의원은 제안한 방안을 우선 대구시와 산하 공공기관이 먼저 시행하고 점차 민간으로 확대하도록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신혼부부에게 5천만원을 무이자로 대출하여 셋째 자녀를 출산한 경우에 대출금 전액을 탕감해 줄 것”을 제안하며 “세 자녀 이상을 둔 다자녀의 가장은 취업 최우선 인센티브 부여 및 자녀 수에 따라 차등 인센티브를 부여하고, 다자녀 가장을 취업시키는 기업에도 세제 혜택을 주는 방안”을 제시했다.

 

 이영애 의원은 “각 기관, 단체, 기업의 장은 작금의 저출산 문제가 장래적으로 심각한 사회문제를 가져 온다는 위기의식을 가지고 과감한 출산장려정책을 펼쳐야 한다.”고 강조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