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5 (수)

  • 구름많음울릉도 21.1℃
  • 흐림울진 19.1℃
  • 구름많음안동 27.6℃
  • 구름조금상주 28.0℃
  • 구름많음포항 24.2℃
  • 구름많음대구 27.7℃
  • 구름많음봉화 26.3℃
  • 구름많음영주 26.5℃
  • 구름많음문경 26.8℃
  • 구름많음청송군 25.6℃
  • 흐림영덕 25.9℃
  • 구름많음의성 29.1℃
  • 구름조금구미 28.3℃
  • 구름많음영천 28.0℃
  • 구름많음경주시 27.6℃
기상청 제공

대구시

2019년 대구시 국민디자인 출범

대구시, 행정안전부 ‘국민디자인단 서비스 디자이너 지원과제’ 선정

(모던뉴스 = 진예솔 기자) 대구시는 행정안전부에서 실시한 ‘국민디자인단 서비스 디자이너 지원 과제’ 공모에서 「세상이 학교인 아이들, 스포츠스쿨 디자인하다」사업이 최종 선정되었다. 이에 학교 밖 청소년들과 부모, 지역학계, 체육계, 청소년 지원기관 등이 포함된 국민디자인단을 구성하고 지난 14일(화) 발대식을 가졌다. 

 

 국민디자인단이란 정책수요자인 국민과 공무원, 서비스 디자이너가 함께 참여해 기존 정책에서 놓칠 수 있는 국민의 숨겨진 요구를 발견하고 맞춤형 솔루션을 찾아 정책을 설계하는 과정이다.

 

 대구시는 정책 소외계층인 ‘학교 밖 청소년’에 대한 사회적 관심과 참여 대상자인 청소년의 눈높이에 맞는 정책 디자인이 필요하다는 인식에 따라 ‘스포츠 스쿨 디자인 사업’을 공모하여 행정안전부 심사에서 과제의 중요성에 대한 큰 공감을 얻었다.
 

 대구시에는 현재 통계상 1,948명의 청소년(전체 청소년의 0.7%, 2018년 기준)이 학업중단자로 집계되어 있으며, 통계에서 벗어난 제도권 외 청소년들까지 포함한 3,160명이 학교 밖 청소년 지원센터에 관리 대상으로 등록되어 있다.

 

 이번 국민디자인단에는 학교 밖 청소년과 부모를 비롯하여, 지역 대학, 중앙 학교 밖 청소년 지원기관인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대구시 학교 밖 지원센터를 비롯하여, 대구시 체육회까지 협업 하기로 하여 프로그램에 대한 다양하고 실질적인 논의가 가능해졌다.


  발대식과 동시에 진행된 킥오프 회의는 저녁 10시까지 3시간동안의 뜨거운 열기로 진행되어 참석자들의 사업에 대한 열정과 의지가 확인되었다. 특히, 스포츠가 지닌 힘을 통해 청소년들의 상처받은 몸과 마음을 치유하고 나아가 미래에 대한 꿈을 키울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할 수 있다는 가능성이 크게 주목받았다.

 


 청소년과 부모들은 학교에서 나온 순간부터 제도권으로부터 지원이 단절되고 소외되는 경험을 이야기하며, 같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많은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해 좋은 모델을 만들고 싶다는 다짐을 이어갔다.

 

 향후 대구시 국민디자인단은 5개월에 걸친 워크숍과 심층 서비스 디자인 과정을 통해 학교 밖 청소년들의 다양한 요구를 수렴한 모델 플랫폼을 만들어 실행과 피드백까지 이어갈 계획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국민디자인단에 참여한 학교 밖 청소년들과 직접 만나 친구들의 꿈을 이어나갈 수 있는 좋은 발판을 만드는 일에 참여해주어 고맙다”며 “이 기회를 통해 대구에서 여러분이 만든 프로그램이 전국의 학교 밖 청소년들이 누리는 좋은 모델이 될 수 있도록 많은 이야기를 들려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