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3 (목)

  • 구름조금울릉도 26.8℃
  • 구름조금울진 24.9℃
  • 맑음안동 23.9℃
  • 맑음상주 25.4℃
  • 맑음포항 26.9℃
  • 맑음대구 27.1℃
  • 맑음봉화 23.6℃
  • 맑음영주 23.8℃
  • 맑음문경 25.1℃
  • 맑음청송군 24.3℃
  • 맑음영덕 26.8℃
  • 맑음의성 26.0℃
  • 맑음구미 26.2℃
  • 맑음영천 27.3℃
  • 맑음경주시 28.1℃
기상청 제공

김호석 안동시의원, (일문일답)안동 문화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등 방안 마련 주문

‘세계유산 등재 후 차별화 전략’, ‘안동문화관광단지 활성화’

(모던뉴스 = 오영운 기자)  안동시의회 김호석 의원은 22일 열린 제205회 임시회 제4차 본회의에서 지역현안에 대해 일문일답방식으로 시정질문을 했다.

 

  먼저 하회마을과 봉정사가 세계유산에 등재된 것은 안동문화의 우수성과 자긍심을 세계에 알린 자랑스러운 쾌거이며, 앞으로 보다 차별화할 수 있도록 문화재청과 협력해 중장기 계획 수립과 다양한 정책마련을 주문했다.

 

  또한, 하회별신굿탈놀이를 비롯한 차전놀이, 놋다리밟기, 제비원 성주풀이, 저전동 농요 등 잘 보전된 지역의 전통문화유산을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등재하여 우리 지역이 명실상부한 문화재로 그랜드슬램을 달성할 수 있도록 각별한 노력도 당부했다.

 

  김의원은 문화관광산업은 인구감소와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리 안동경제를 살리고 활성화 할 수 있는 최선의 대안이라며 2025년 완공을 앞둔 문화관광단지 조성사업 중 워터파크, 복합상가, 대형숙박시설 등 계획한 사업의 조속한 추진을 주문하며 시정질문을 마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