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0 (월)

  • 흐림울릉도 15.8℃
  • 구름많음울진 19.7℃
  • 흐림안동 20.5℃
  • 흐림상주 19.5℃
  • 흐림포항 19.0℃
  • 흐림대구 22.4℃
  • 흐림봉화 19.0℃
  • 구름많음영주 21.0℃
  • 흐림문경 19.6℃
  • 흐림청송군 19.2℃
  • 구름많음영덕 22.0℃
  • 흐림의성 21.6℃
  • 구름많음구미 22.4℃
  • 구름많음영천 21.9℃
  • 흐림경주시 19.6℃
기상청 제공

정치

나경원 원내대표, "文 정부, 북적북적 북한이랑 적폐밖에 몰라"

"문 정부가 신독재정부를 만들고 있다." 주장

(모던뉴스 = 진예솔 기자)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5일 오후 2시 자유한국당 대구시당에서 진행되는 여성정치 아카데미 수료식에 참석해 특강에 나섰다.

 

나경원 대표는 특강을 시작하며 "원내대표 되고나니 안 싸울수가 없다. 전 분야에서 文정부가 실정을 하고 자유민주주의에서 사회민주주의로 전체적인 나라의 정책기조를 바꾸고 있어 이에 맞서 자꾸 싸우다보니 투사가 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나 대표는 "국회를 열어서 뭐하느냐가 중요한데 열자고 민생을 죽이는 법 예산 통과 해달라고 하는데 문재인 선거법 정의당 들어오면 한걸음 더 좌로 가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문 정부를 '북적북적 정권'이라고 표현하며 "문재인 정부는 북한이랑 적폐밖에 모른다."며 비판을 쏟아냈다. 그러면서 "문 정부가 신독재정부를 만들고 있다."며 신독재 정부는 "위기에 카리스마를 내세워 집권하고 끝없이 적을 찾아낸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나경원 대표는 " 보란 듯이 국정원장 만나고 박원순, 이재명 등 지자체장 만나며 관권선거를 하고있다."며 명확히 주어를 밝히지는 않았지만 양정철 민주연구원장을 염두에 둔 발언을 이어갔다.

 

이어 "헌법까지 파괴되고 난다면 먼미래가 아니라 아이들의 세대에서 이 고통을 겪게된다. 국민들이 민풍으로 막아내야한다."고 전하며 "총선으로 다음은 대선을 통해서 막아야한다."고 목소리를 높이며 특강을 마무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