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06 (목)

  • 박무울릉도 19.6℃
  • 흐림울진 16.9℃
  • 흐림안동 28.7℃
  • 흐림상주 27.2℃
  • 흐림포항 24.8℃
  • 흐림대구 30.1℃
  • 흐림봉화 26.9℃
  • 흐림영주 26.2℃
  • 흐림문경 26.1℃
  • 흐림청송군 29.5℃
  • 흐림영덕 23.0℃
  • 흐림의성 31.0℃
  • 흐림구미 28.8℃
  • 흐림영천 31.1℃
  • 흐림경주시 29.4℃
기상청 제공

포항시

포항시, 신흥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첫 스타트로 상생대학 열려

신흥동만이 갖고 있는 브랜드화 된 도시재생사업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할 계획

(모던뉴스 = 오영운 기자)  지난해 8월 국토교통부 주관 도시재생 뉴딜 공모사업에 선정된 ‘신흥동 일원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리는「신흥마을 상생대학」개강식이 지난 3일 포항청춘센터 대회의실에서 50여명의 주민들과 한동대 학생들이 함께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되었다.

 

  이날 개강식은 마을단위 주민공동체를 중심으로 살고 싶은 마을에 대해 생각해보고 마을의 자원 및 문제점을 찾아 직접 실행할 수 있는 도시재생 방안을 활용하여 능동적으로 마을을 기획·실습·경영까지 진행하는 주민 주도형 교육과정의 첫 스타트로서 큰 의미가 있다.

 

  진영기 총괄 코디네이터의 인사말을 시작으로 ‘도시재생사업과 주민참여방법 소개’에 이어, 김주일 교수가 이끄는 한동대학교 공간환경공학부 학생들로 구성된 신흥동 도시재생 아이디어 프로젝트 ‘어반 게릴라’ 7개 팀의 다양한 도시재생 구상 발표도 함께 진행되었다.

 

  특히, 수강생으로 참여한 주민들 간의 소통의 장으로서 자기소개와 동네의 미래상을 이야기해 보는 시간을 통해 신흥마을이 ‘살기 좋은 동네, 활기가 넘쳐나는 동네, 행복한 동네’가 되어야 한다는 공감대를 형성했다.

 

  신흥동 주민을 대표하여 주민협의체를 이끄는 김동진 회장은 “상생대학을 통하여 주민들이 참여와 배려를 체험하고 이웃 간에 자유롭게 소통하는 행복한 신흥동이 되었으면 합니다."라고 말했다.

 

  신흥마을 상생대학은 실질적인 주민들의 니즈를 적극적으로 파악하고 수렴하는 역할을 담당하며, 3년의 기간 동안 기초과정을 통해 도시재생과 마을계획에 대한 기초를 익히고 심화과정을 통해 주민들의 니즈와 적성을 발견하고, 사업화 과정을 통해 지역 맞춤형 도시재생 경제조직으로 발전하도록 운영된다.

 

  한편, 한동대학교 공간환경공학부 ‘어반 게릴라’는 앞으로 주민협의체와 자매결연을 맺고 신흥마을 상생대학과 연계하여 프로젝트를 진행할 계획으로, 신흥동에서 모든 세대들이 함께할 수 있는 공간으로 활용할 수 있는 아이디어들을 발굴하여 신흥동만이 갖고 있는 브랜드화 된 도시재생사업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