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4 (월)

  • 맑음울릉도 12.3℃
  • 맑음울진 10.3℃
  • 맑음안동 9.5℃
  • 맑음상주 9.5℃
  • 맑음포항 12.6℃
  • 맑음대구 10.3℃
  • 맑음봉화 7.3℃
  • 맑음영주 7.6℃
  • 맑음문경 8.5℃
  • 흐림청송군 6.7℃
  • 맑음영덕 9.6℃
  • 맑음의성 7.2℃
  • 맑음구미 9.6℃
  • 맑음영천 7.6℃
  • 맑음경주시 8.3℃
기상청 제공

대구광역시

홍인표 대구시의원, 대구시에 제대로 된 스마트시티 사업 촉구

실효성이 가장 큰 사업에 조금 더 집중할 필요 있어

(모던뉴스 = 진예솔 기자) 대구광역시의회 홍인표 의원(경제환경위원회 중구 1)은 6월 20일(목) 열릴 제267회 정례회 본회의 시정질문을 통해 대구시가 추진하고 있는 수성알파시티 내 스마트시티 5대 분야 13개 구축서비스를 추진한 배경과 스마트파킹 사업에 대한 문제점 및 향후 대구시의 스마트시티사업 정책적 방향에 대해 대책마련을 촉구했다. 

 

 홍 의원은 “오늘날 많은 도시들이 4차 산업혁명을 통해 미래사회에 맞는 ’스마트시티‘로 진화하려고 하고, 우리 대구시도 이 흐름에 뒤처지지 않고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과 관련산업 육성을 위해 관련사업을 성공시키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말하고, “대구시가 진정한 의미의 스마트시티로 성장 발전하기 위해서는 현행 정책들을 냉정하고 세밀하게 되짚어 볼 필요성이 있고, 실효성이 가장 큰 사업에 조금 더 집중할 필요가 있다”고 말하며 시정질문을 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홍 의원은 “스마트시티는 정보통신기술(ICT)을 이용하여 도시 생활 속에서 유발되는 교통 문제, 환경 문제, 주거 문제, 시설 비효율 등을 해결하고, 시민들이 편리하고 쾌적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만들어, 도시가 지속가능하고 건강하게 성장하고 다음세대를 위한 미래사회에 적합한 도시로 진화를 실현해 가는데 목적이 있다.”고 밝히고, “대구시가 계획한 알파시티 내 5대 분야 13개 서비스를 선택하게 된 배경과 이 서비스들이 스마트시티 사업을 위해 부합하는 사업인지, 또 스마트파킹 사업이 목적에 부합되게 운영되는지 등을 면밀히 살펴볼 필요성이 있다.”고 주장했다.

 

 또한, “수많은 스마트시티 관련 사업 중 시급성과 우선순위를 판단하여 문어발식 사업추진보다 한 가지라도 확실히 해결할 수 있고,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고 가시적 성과를 얻을 수 있는 사업에 집중할 필요성이 있다.”고 주장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