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04 (목)

  • 맑음울릉도 24.8℃
  • 맑음울진 25.6℃
  • 맑음안동 31.8℃
  • 구름조금상주 31.1℃
  • 구름많음포항 29.0℃
  • 구름많음대구 31.3℃
  • 구름많음봉화 29.7℃
  • 맑음영주 31.4℃
  • 맑음문경 31.7℃
  • 구름조금청송군 30.4℃
  • 맑음영덕 29.7℃
  • 맑음의성 31.3℃
  • 구름많음구미 31.3℃
  • 구름많음영천 31.1℃
  • 구름조금경주시 30.9℃
기상청 제공

사회

대구소방본부, 여름철 폭염으로 인한 차량화재 주의 당부

최근 3년간(2016 ~2018) 여름철 차량화재 발생 건수 157건

(모던뉴스 = 진예솔 기자) 대구소방안전본부(본부장 이지만)는 최근 무더위가 지속됨에 따라 여름철 폭염으로 인한 차량화재의 위험성이 높아지고 있어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고 당부하였다.

 

최근 3년간(2016 ~2018) 대구지역 여름철 화재는 1,149건으로 이중 차량화재가 157건이 발생, 2019년 6월 현재 10건의 화재가 발생하는 등 꾸준히 발생하고 있다.

 

분석 결과 6~8월 여름철 차량화재가 52건으로 가장 많이 발생하였는데, 이는 최근 여름 평균 최고기온이 30도를 웃도는 무더위와 폭염 기간의 장기화 등이 크게 영향을 끼쳤다고 볼 수 있다. 지난해에는 평균 최고기온이 32도가 넘는 7월, 8월의 경우 17건과 20건의 차량화재가 발생하여 6월에 비해 큰 폭으로 증가하였다.

 

차량화재 발화요인 분석결과 전기, 기계, 원인미상의 화재가 전체의 75%를 차지하였는데, 엔진과열 및 과부하 등과 연관성이 깊은 전기 및 기계적요인과 원인이 대부분을 차지하였다.

 

 

대구소방안전본부에서는 여름철 장시간 차량운행과 에어컨 사용으로인한 엔진과열과 고온의 외부 복사열에 의한 엔진온도 상승(200~ 300도까지 상승)으로 엔진내부 오일, 연료 누설 및 배선피복 손상 등이 발생하여 차량화재가 발생하는 주요 원인으로 분석하고 있다. 또한 폭염 속 차량 내 온도는 80℃이상 상승하기 때문에 라이터나 휴대용부탄가스, 휴대폰배터리 등 장시간 노출될 경우 폭발할 위험성이 있어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대구소방안전본부 관계자는 “차량화재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장시간 운행을 피하고, 냉각수, 오일, 배터리 등 주기적인 차량 점검과 주차 시 차량 내 폭발성이 있는 물건을 이동 조치, 실내 주차장에 주차하거나 햇빛 가림막 등을 활용해 실내온도를 낮게 유지하는 것도 한 방법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