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4 (일)

  • 구름많음울릉도 20.1℃
  • 구름많음울진 20.0℃
  • 구름많음안동 21.6℃
  • 구름많음상주 23.1℃
  • 구름조금포항 22.2℃
  • 구름많음대구 22.6℃
  • 흐림봉화 20.1℃
  • 흐림영주 20.5℃
  • 구름많음문경 22.6℃
  • 구름많음청송군 19.5℃
  • 구름많음영덕 19.6℃
  • 구름많음의성 21.0℃
  • 구름많음구미 22.0℃
  • 구름많음영천 21.3℃
  • 구름조금경주시 19.4℃
기상청 제공

구미시

장세용 구미시장, 일본 수출규제 관련 관내기업 현장방문

일본의 반도체·디스플레이 소재 수출규제에 따른 기업방문
도레이첨단소재(주), 루미너스코리아(주) 방문, 고충사항 청취

(모던뉴스 = 오영운 기자)  구미시는 11일 관내 일본 투자기업인 도레이첨단소재(주)와 루미너스코리아(주)를 방문, 최근 일본의 수출규제 강화에 따른 기업 고충을 파악하고 대응 방안을 논의하는 자리를 가졌다.

 

  일본 정부의 수출규제 품목이 지역에 미치는 단기적 영향은 적지만 장기화 될 경우, IT 및 자동차부품 산업 전반에 큰 타격이 예상되기에 구미시는 일본과의 무역·투자가 빈번한 지역기업을 중심으로 현장 목소리를 청취하고 그 고충사항을 파악하고 있다.

 

 

□ 관내기업과 소통하면서 대응책 마련

 

  현재, 포토레지스트, 에칭가스, 플루오린폴리이미드 등 반도체 및 디스플레이 관련 소재 3개 품목이 대한국 수출 규제대상이지만, 향후 일본의 수출 관련 백색국가(화이트국가) 제외 시에는 예상되는 타격이 크기에 구미시는 그 문제점을 기업과 함께 고민하고 다양한 목소리를 청취하고자 시장이 직접 기업현장을 방문하였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국가적인 문제이지만 그 파장이 가장 클 것으로 예상되는 우리 구미는 선제적으로 대응하지 않으면 안 된다”라고 하면서 기업을 하나하나 찾아가는 현장 행정을 펼치고 있다.

 

 

□ 전행정력을 다해서 위기난국을 타개

 

  특히, 구미시는 구미지역 40여개의 외국인투자기업 중, 도레이첨단소재(주)를 비롯한 22개사가 일본계이기에 한일관계 장기 경색은 지역 산업 및 기업유치 활동에도 큰 영향이 미칠 수 있다고 판단하고 산업의 소재부품 국산화를 비롯한 외국인투자기업 유치 등 다양한 노력을 지속적으로 전개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