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5 (일)

  • 구름조금울릉도 25.8℃
  • 구름조금울진 26.4℃
  • 구름많음안동 25.4℃
  • 구름많음상주 27.9℃
  • 흐림포항 28.6℃
  • 흐림대구 27.0℃
  • 구름많음봉화 24.9℃
  • 구름많음영주 25.0℃
  • 구름많음문경 26.1℃
  • 흐림청송군 25.7℃
  • 구름많음영덕 28.0℃
  • 구름많음의성 28.2℃
  • 흐림구미 27.7℃
  • 흐림영천 27.0℃
  • 흐림경주시 28.1℃
기상청 제공

사회

대구시민단체, 대구구치소 성소수자 차별행위 규탄 기자회견 열어

성 소수자 수용자에 대한 차별과 인권침해 사실에 대한 사과 및 재발 방지 대책 촉구

(모던뉴스 = 진예솔 기자) 대구 지역의 시민단체가 지난 8일 오전 11시, 국가인권위원회의 대구인권사무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대구구치소의 성 소수자 차별행위에 대해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대구·경북 차별 금지법 제정 연대는 대구구치소가 성소수자인 수감자 A씨를 독방에 수용한 사실에 대해 언급하면서 이는 명백한 차별행위라고 주장했다.

 

이어 "대구구치소가 성 소수자라는 이유로 수감자 A씨를 CCTV가 설치된 독방에 수감했을 뿐만 아니라 교도관 등 내부에서 A씨가 성 소수자라는 사실이 유포하였다는 의혹이 있다."고 전하며 "A씨의 인권이 침해되었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법무부 및 대구구치소가 성 소수자 수용자에 대한 차별과 인권침해 사실을 사과하고 성 소수자라는 이유로 벌인 차별 교정행정 시정 및 재발 방지를 약속하라." 고 촉구했으며 "국가인권위 역시 대구구치소의 차별 및 인권 침해 행위를 즉시 권고하라."고 주장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