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4 (수)

  • 구름조금울릉도 25.2℃
  • 구름많음울진 24.8℃
  • 구름조금안동 23.5℃
  • 구름조금상주 24.7℃
  • 흐림포항 27.0℃
  • 흐림대구 27.5℃
  • 구름조금봉화 21.9℃
  • 구름조금영주 22.6℃
  • 구름많음문경 22.9℃
  • 구름많음청송군 23.7℃
  • 구름많음영덕 26.1℃
  • 구름조금의성 25.2℃
  • 구름조금구미 25.1℃
  • 구름조금영천 26.4℃
  • 구름조금경주시 26.7℃
기상청 제공

대구시

대구시, 운전면허 자진반납 고령자 지원사업 시행

9월 2일부터 신청받아

(모던뉴스 = 진예솔 기자)  대구시와 대구지방경찰청은 오는 9월 2일부터 운전면허증을 자진 반납하는 만65세 이상 고령 운전자들에게 10만원상당 교통카드를 지원하는 사업을 추진한다.

 

지난 해 지역의 만 65세 이상 고령 운전자에 의한 교통사고 현황을 살펴보면, 전체 교통사고 사망자 111명 중 19명으로 17.1%를 차지했다.

 

또 최근 5년간 고령 운전자에 의한 교통사고 발생건수도 2014년 1,251건에서 지난 해 1,790건으로 증가하는 등 매년 증가하는 추세로, 만 65세 이상 고령 운전자 교통사고 감소를 위한 집중적인 대응이 절실히 필요하다.

 

지원 대상은 대구시에 주민등록이 돼 있고 운전면허 반납일 기준 만65세 이상으로 2019년 1월 1일 이후 운전면허를 자진 반납한 사람이다.

 

신청은 오는 9월 2일부터 경찰서 민원실과 대구운전면허시험장에서 운전면허증을 반납하고 교통비 지원서를 작성하면 된다.

 

교통카드 지급까지는 교통카드 제작 등 절차가 필요해 신청 후 약 한 달 정도 소요될 것으로 예상되고, 디지비(DGB)유페이에서 교통카드를 무상 제작, 지원한다.

 

올해는 신청접수 순으로 3,000명에게 10만원이 충전된 교통카드를 등기우편으로 배부하고, 신청자가 지원 대상을 초과해 올해 교통카드를 지급받지 못할 경우에는 내년에 지급할 계획이다.

 

한편, 지역의 만65세 이상 운전면허 소지자는 2016년 124천명, 2017년 139천명, 2018년 153천명 등 매년 14천여 명이 증가하고 있다.

 

서덕찬 대구시 교통국장은 “고령운전자에 의한 교통사고는 매년 증가 추세이다”라며 “운전면허 자진반납 문화 확산을 통해 교통사고를 줄이고, 대구가 교통안전 선진도시로 발돋움하도록 시정 역량을 집중하겠으니, 시민여러분께서도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