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02 (월)

  • 흐림울릉도 22.4℃
  • 흐림울진 22.0℃
  • 안동 20.1℃
  • 흐림상주 20.1℃
  • 흐림포항 20.4℃
  • 대구 20.3℃
  • 흐림봉화 19.8℃
  • 흐림영주 20.7℃
  • 흐림문경 20.1℃
  • 흐림청송군 18.6℃
  • 흐림영덕 19.3℃
  • 흐림의성 21.0℃
  • 흐림구미 19.9℃
  • 흐림영천 20.3℃
  • 흐림경주시 19.7℃
기상청 제공

경상북도

박판수 도의원, 5분 발언통해 어르신 목욕비 지원 사업 요구

경북의 경로효친 분위기 회복과 활기찬 노년을 보내는 데 도움주는 사업

(모던뉴스 = 오영운 기자) 박판수 경북도의원(무소속, 김천)은 9월 2일 제310회 경상북도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5분 발언을 통해 경상북도가 도내 어르신들을 위한 목욕비 지원 사업에 적극 나설 것을 요구했다.

 

박판수 도의원은 "주민의 복리증진을 위해 1991년 지방자치가 다시 시작된 지 28년이 지났다. 그동안 경북의 복지예산의 증가하면서 2019년 복지예산은 2018년보다 14.4% 증가한 약 3조 2천억 원으로, 도 예산의 37.5%를 차지하고 있다. 그러나 주민이 체감하는 복지 지원프로그램이 그다지 많지 않다."고 말했다.

 

또한 "100세 시대를 맞이하여 노인인구가 증가하면서 경북 도민의 약 20.3%인 54만 명이 65세 이상 노인이고, 이들 중 약 26.5%인 14만 4천명이 혼자 사는 독거노인이다. 사회적 무관심으로 고립되고, 열악한 주거환경과 건강상 어려움으로 이중삼중의 고통을 받고 있다."고 강조했다.

 

 사회적으로 고립된 노인들이 서로 안부를 묻고, 개인위생을 청결하게 할 수 있도록 마음 편하게 공중목욕탕을 이용할 수 있는 목욕비 지원조례를 경북 내 7개 시·군에서 시행하고 있다.

 

 박판수 의원은 “열악한 재정으로 인해 어르신 목욕비 지원을 힘들어 하는 시군이 많이 있다”면서, “목욕비 지원은 경북의 경로효친 분위기를 회복하고, 청결한 건강관리를 통해 활기찬 노년을 보내는 데 도움을 주는 사업”이라면서 경상북도가 시·군의 목욕비 지원사업이 확대·지속될 수 있도록 적극 나설 것을 요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