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7 (화)

  • 맑음울릉도 21.2℃
  • 맑음울진 24.0℃
  • 맑음안동 26.3℃
  • 맑음상주 26.9℃
  • 구름많음포항 24.3℃
  • 맑음대구 25.9℃
  • 맑음봉화 24.5℃
  • 맑음영주 27.1℃
  • 맑음문경 26.9℃
  • 맑음청송군 24.6℃
  • 맑음영덕 25.1℃
  • 맑음의성 27.3℃
  • 맑음구미 27.4℃
  • 맑음영천 25.9℃
  • 맑음경주시 24.8℃
기상청 제공

구미시

구미국가산업단지 2020년 스마트산업단지 선정 쾌거

2020년~2023년(4년) 총사업비 4,461억 원 규모
제조혁신, 근로자 정주여건 개선, 미래 신산업 선도 산단으로 도약

(모던뉴스 = 오영운 기자) 구미시에서는 구미국가산업단지가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산업단지공단이 추진하는 2020년도 스마트 산업단지로 선정됐다.

 

 

 구미시와 경상북도와 함께 공모한 이번 경북 구미 스마트산업단지 는 주력산업(전기전자)의 집적도가 커서 첨단업종(지능정보化 차세대 전자소재)으로 고도화 가능성이 높고, 사업계획의 체계적 구성과 수요조사 기반 현실적 과제 제시로 조기성과 창출이 가능, 소재·부품 클러스터 육성과 투자유치 등 지역사업과 연계된 비전으로 시너지효과가 기대되는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번 공모사업은 2020년부터 2023년(4년)간 구미 국가 제1단지부터 4산업단지에(24,230천㎡)에 총사업비 4,461억 원(국비 2,185억 원, 지방비 1,486억 원, 민자790억 원)을 투입하게 되며, 기 추진 중인 연계 사업을 포함하면 경북 구미 스마트산단 사업은 총 1조 490억 원의 매머드급 프로젝트라 할 수 있다.

 

 

 구미국가산업단지는 앞으로 스마트산단으로 변모, 구미형 미래 신산업 관련 사업과의 연계를 통한 강력한 시너지효과를 창출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를 갖게 됐다.

 

 구미시는 구미 공단의 급격한 노후화, 대기업 이탈과 중소기업 위기, 시장포화로 인한 주력산업 경쟁력 급감 등 전자산업 메카로써의 기반상실의 위기에 직면한 현실을 직시하고 제조혁신 및 글로벌 경쟁력 강화, 미래 신산업으로의 다각화 등 혁신적 변화를 모색해왔다.

 

 이에, ‘국가 스마트산단 선도프로젝트 신청’을 목표로 경상북도와 구미시는 지난 5월부터 사활을 걸고 준비를 해 왔으며 이번 8월 22일 산자부 공모사업에 신청, 9월 3일 현장발표 평가와 9월 6일 발표평가를 거쳐 당당히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그 동안 한국산업단지공단 대경본부, 경북테크노파크, 경북창조경제혁신센터, 구미전자정보기술원 등 경북지역 관련기관이 함께 참여하는 사업추진협의체 및 제조혁신, 근로자 친화 공간, 미래형 산단 등  3개 분과 전문가위원회 운영을 통해 프로젝트 추진 효율성 및 성과를 높이는 활발한 활동을 추진해 사업과제를 발굴했다.
 
 또한, 지역 산․학․연․관 20개 기관이 혁신주체로써 업무 협약을 하여 스마트산업단지 추진에 힘을 모았다.

 

 앞으로 구미국가산업단지는 창업 및 글로벌 강소기업 협력 클러스터 조성을 통한 구미주도형 미래 신산업 소재‧부품 경쟁력을 선점을 목표로 상생과 혁신의 ICT 융합형 미래산단을 구축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