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8 (수)

  • 흐림울릉도 18.7℃
  • 흐림울진 19.1℃
  • 흐림안동 17.7℃
  • 흐림상주 18.2℃
  • 구름많음포항 19.3℃
  • 구름조금대구 18.1℃
  • 흐림봉화 15.8℃
  • 흐림영주 16.9℃
  • 흐림문경 17.5℃
  • 흐림청송군 14.5℃
  • 흐림영덕 17.2℃
  • 구름많음의성 16.8℃
  • 구름많음구미 17.5℃
  • 구름조금영천 15.0℃
  • 구름조금경주시 15.2℃
기상청 제공

영양군

영양군, 경북도 관광시설 환경개선사업 2개소 선정

청소년수련원 캠핑장 및 일월면 대티골 일대 정비

(모던뉴스 = 강태욱 기자) 경상북도와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에서 시행한 관광서비스 환경개선 사업 공모에서 영양군(군수 오도창)의 2개소가 선정되어 총 사업비 4억원(도비 2억원)을 확보하게됐다.

 

 이번 공모사업 선정은 영양군으로의 관광객 유인을 위하여 절실히 필요하지만 군의 열악한 재정상황 때문에 추진되지 못했던 노후된 관광시설 개보수 사업을 위한 예산을 확보하였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크며, 특히 공모 준비과정에서 생태공원사업소의 사업 추진 의지와 문화관광과·대티골 지역주민의 협심이 빛을 발하였다.

 

영양군은 이번 사업을 통해 생태공원사업소 청소년수련원 캠핑장의 20년 이상 노후된 안내동과 샤워장 내·외부 시설을 보강하여 여성가족부에서 실시하는‘청소년수련시설 종합평가’에서 2회 연속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된 명예를 유지하면서 전국 최고의 수련 시설로 발돋움하여 이용객 유치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또한 일월면 대티골의 노후된 정크아트월 도색 및 조형물 설치를 통한 포토존 설치와 아름다운 숲길 내 교량 정비를 통해 대티골 일대를 젊은 층의 취향을 담은 새로운 관광명소로 육성하여 신규 관광객을 유인할 계획이다. 

 

박경해 영양군 문화관광과장은 “노후된 관광지의 시설 개선을 통하여 영양군을 방문하는 이용객들이 불편함을 느끼지 않도록 쾌적한 관광환경을 조성해 나가겠다. 앞으로도 관광수용태세 개선을 통해 더 많은 관광객들을 맞을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