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2 (화)

  • 맑음울릉도 15.1℃
  • 구름조금울진 13.9℃
  • 구름조금안동 14.7℃
  • 구름많음상주 13.8℃
  • 포항 18.1℃
  • 구름조금대구 15.6℃
  • 구름조금봉화 9.4℃
  • 구름많음영주 12.4℃
  • 구름많음문경 13.4℃
  • 구름많음청송군 10.0℃
  • 구름조금영덕 12.8℃
  • 구름조금의성 12.0℃
  • 구름조금구미 14.3℃
  • 구름많음영천 13.7℃
  • 흐림경주시 16.1℃
기상청 제공

정치

오세호 前 의장, 불신임결의안 가결 원천무효 주장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과 행정처분 취소소송에 나설 예정

(모던뉴스 = 진예솔 기자) 의장 불신임 결의안이 가결되면서 임기를 채우지 못하고 의장직을 박탈당한 동구의회 오세호 전 의장이 의장 불신임 결의안 원천무효 주장을 하고 나섰다.

 

오세호 동구의원은 의장직을 박탈 당한 후 지난 4일, 동구청 광장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불신임 결의안은 원천 무효라고 주장하면서 소송 및 법적 조치를 예고했다.

 

오 의원은 기자회견문을 통해 "더불어민주당과 바른미래당이 야합해 의결한 의장 불신임은 명백히 위법이며 원천무효다”며 “이들은 절차를 무시하고 수적 우세를 내세워 번갯불에 콩 볶아 먹듯 의장 불신임안을 기습 발의했다. 하루가 채 되지 않고 전국 최초, 최단 시간에 긴급 통과시킨 사기극은 금메달감이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그러면서 "가결된 불신임 결의안이 위법으로 통과된 것"이라고 주장하며 "불신임 결의안 가결에 대해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과 행정처분 취소소송에 나설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