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3 (수)

  • 구름조금울릉도 14.5℃
  • 구름조금울진 12.9℃
  • 구름조금안동 10.8℃
  • 구름많음상주 10.0℃
  • 구름많음포항 17.0℃
  • 구름많음대구 12.8℃
  • 구름조금봉화 6.0℃
  • 구름조금영주 9.2℃
  • 구름조금문경 10.2℃
  • 구름많음청송군 8.3℃
  • 구름조금영덕 12.4℃
  • 구름많음의성 8.7℃
  • 구름많음구미 11.6℃
  • 구름많음영천 10.7℃
  • 흐림경주시 13.4℃
기상청 제공

대구시

대구오페라하우스 새대표에 박인건씨 확정

예술의 전당 등 30여년간 공연문화예술 현장에서 예술행정 전문가 활동

(모던뉴스 = 진예솔 기자) (재)대구오페라하우스(이사장 권영진 대구시장)는 아시아문화예술진흥연맹 박인건 부회장을 새 대표로 죄종 확정 발표했다.

 

지난 8월부터 공모한 (재)대구오페라하우스 대표에는 총 8명이 응모해 경합을 벌였으며, 민간전문가로 구성된 임원추천위원회 심의를 거쳐 추천된 후보 중 (재)대구오페라하우스의 새로운 수장이 된 박 신임 대표는 경희대학교에서 기악학을 전공했으며, 동 대학원에서 음악교육으로 석사학위를 취득했다.

 

이후 예술의전당, 세종문화회관, 인천종합문화예술회관장, 한국방송공사(KBS)교향악단 사장 등을 역임하면서 30여년간 예술행정가로 다양한 공연문화예술 현장에서 활동했다.

 

충무아트홀의 성공적인 개관을 이끌었고, 경기도문화의전당 및 한국방송공사(KBS)교향악단에서는 사장으로 재임하며 재단법인화와 조기 정착에 기여한 바 있으며, 공연기획자들과의 교류를 통해 기관의 전문성을 높임은 물론 공공 공연장의 운영과 활성화에 있어 능력이 검증된 예술행정 전문가로 평가받고 있다.

 

2013년 10월 재단화된 대구오페라하우스는 글로벌로 나아가기 위한 역량을 축적하고 있는 상태다.

올해 처음 개최해 참가자 다수가 해외 유수의 극장에 데뷔 및 캐스팅 기회를 얻은 ‘아티스트마켓’형 국제콩쿠르인 대구국제오페라어워즈가 그 대표적 예라 할 수 있으며, 히, 올해 8월 정관 개정을 통해 대표 및 임원의 임기를 기존 2년에서 3년으로 늘리는 등 글로벌 오페라하우스의 장기적 비전 실현을 뒷받침하기 위한 제도적 바탕도 마련한 바 있다.

 

넓은 무대에서 현장 경험과 전문성, 네트워크, 조직 운영 능력을 쌓은 것으로 평가받는 박인건 신임 대표의 역량과 비전이 그간 오페라하우스가 준비해온 에너지와 시너지 효과를 낸다면, 대구 오페라하우스의 새로운 도약을 이끌어 낼 것으로 기대된다.

 

박인건 신임 대표 내정자는 “지난 30여년간의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재단법인 대구오페라하우스를 대구시민에게 사랑받고 세계인에게 인정받는 문화의 메카로 자리매김 시키는데 온 힘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이와 더불어, (재)대구오페라하우스는 임기가 만료된 선임직 이사 중 1명과 감사 1명도 선임했다. 신임 임원(대표, 이사 등)의 임기는 3년이며 1회에 한해 연임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