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5 (목)

  • 울릉도 3.3℃
  • 맑음울진 6.7℃
  • 맑음안동 3.0℃
  • 맑음상주 3.6℃
  • 맑음포항 6.4℃
  • 맑음대구 4.5℃
  • 맑음봉화 3.2℃
  • 맑음영주 1.4℃
  • 맑음문경 2.2℃
  • 맑음청송군 2.9℃
  • 맑음영덕 5.2℃
  • 맑음의성 5.0℃
  • 맑음구미 5.3℃
  • 맑음영천 5.4℃
  • 맑음경주시 5.6℃
기상청 제공

포항시

포항 흥해 특별도시재생사업, 도시재생뉴딜 전문가 성장관리 컨설팅 받아

전문가 진단 통한, 흥해 특별도시재생사업 성장 기대
흥해 특별도시재생사업 성공 추진 위해 전문가 머리 맞대

(모던뉴스 = 오영운 기자) 포항시는 지난 15일 11.15 포항 지진 최대 피해지역인 흥해를 대상으로 펼쳐지는 ‘흥해 특별도시재생 사업’의 내실 있고,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도시재생뉴딜 전문가’로부터 성장관리 컨설팅을 받았다.

 

 이번 컨설팅은 국토교통부, LH도시재생지원기구, (사)도시재생협치포럼에서 운영하고 있는 전문 컨설팅단이 권역별로 현장을 직접 방문해 흥해 지역의 재난대응형 특별도시재생사업 추진에 따른 애로사항을 가감 없이 듣고, 진단함으로써 주민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공적인 도시재생을 이루고자 마련됐다.

 

 

 컨설팅단 부단장인 세종시도시재생센터 김동호 센터장(컨설팅단 부단장), 국토교통부 조인창 서기관 등은 11.15 지진 발생 2년이 되는 뜻깊은 날에 대성아파트 현장에서 특별재생사업의 전반적인 설명을 들으며 지진 피해 당시를 떠올리고 ‘다시 행복해지는 흥해’를 위한 포항시의 고민에 공감하는 시간을 가졌다.

 

 포항시에서는 올해부터 2023년까지 5년간 흥해읍 소재지 120만㎡ 구역 내에서 특별도시재생 사업을 추진 중에 있으며, 마중물 사업비 490억 원을 포함하여 총사업비는 2,257억이다.

 

 흥해 특별재생사업 컨설팅 지원단은 해당 분야를 좀 더 심도 있게 고민하고 해결해 줄 수 있는 컨설팅단 인재풀을 통해 향후 전문가 진단 및 의견을 반영한 분석으로 지진 피해지역에서 주민과 공감하고 소통하는 도시재생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방침이다.

 

 이복길 안전도시사업과장은 “11.15 포항 지진이 발생한 지 2년이 되는 날에 도시재생 전문가들이 흥해를 고민하기 위한 자리를 함께 하게 되어 더욱 의미가 있다”며 “흥해가 잊혀 지지 않고 다시 행복해질 수 있도록, 마음과 열정을 다해 피해주민의 아픔을 공감하는 흥해 특별도시재생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흥해 특별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에서는 재난으로 인한 피해 주민들의 공동체 회복에 주안점을 두고, 주민이 공감하는 모닥불데이, 흥해라 조선오일장 축제 등을 추진한 바 있으며, 다양한 소프트웨어 사업을 주민 밀착형으로 추진함으로써 주민과 함께 나누는 따뜻한 흥해를 만들기 위한 행보에 좀 더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