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4 (토)

  • 구름많음울릉도 4.3℃
  • 맑음울진 6.6℃
  • 맑음안동 6.3℃
  • 구름조금상주 5.8℃
  • 구름조금포항 9.5℃
  • 구름조금대구 7.9℃
  • 맑음봉화 2.9℃
  • 구름많음영주 4.0℃
  • 맑음문경 3.0℃
  • 맑음청송군 3.6℃
  • 맑음영덕 6.5℃
  • 맑음의성 4.9℃
  • 구름조금구미 6.1℃
  • 구름조금영천 7.5℃
  • 구름조금경주시 7.3℃
기상청 제공

정치

홍준표. "24년간 험지에서 당 뜻대로. 마지막 정치 내 뜻대로"

"정권 교체를 위해 여의도 들어가야한다"

(모던뉴스 = 진예솔 기자)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가 27일 영남대 정치행정대학에서 열린 강연회에서 "대구나 창녕에서 출마하겠다"고 내년 총선 출마 지역을 밝혔다.


홍 전 대표는 27일 오후 2시 영남대에서 진행 된 강연회에서 "나는 당이 정한데에서만 4번 험지출마했다"면서 "이제 나는 마지막 출마이다. 내가 국회의원 한번 더 하려고 총선 출마하는게 아니라 정권 교체를 위해 여의도 들어가야한다"고 의지를 밝혔다.

 

 

그러면서 "내가 지역에 가서 전략 공천 해 달라는 것 아니다. 공천신청하고 경선을 하라면 경선이든 여론조사든 당원투표든 당이 정한 방식대로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당에서는 영남 다선 중진들에 대해 물러나라고 말하는데 나는 영남 초선이다"면서 "타지에서 24년 뛰어다니다 고향에서 나와보려고 하는데 시비걸지말라"며 단호하게 입장을 전했다.

 

그러면서도 "내년이 되어봐야 태어난 곳(창녕)을 갈 지 자란 곳(대구)을 갈 지 정해질 것이다"라며 어느 지역에 출마 할 지에 대해서는 분명한 답변을 피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