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2 (목)

  • 구름많음울릉도 2.8℃
  • 맑음울진 -0.1℃
  • 맑음안동 -2.1℃
  • 맑음상주 -0.9℃
  • 맑음포항 1.3℃
  • 맑음대구 1.3℃
  • 맑음봉화 -1.7℃
  • 맑음영주 -1.8℃
  • 맑음문경 -1.6℃
  • 맑음청송군 -1.9℃
  • 맑음영덕 1.0℃
  • 맑음의성 -4.4℃
  • 맑음구미 -0.4℃
  • 맑음영천 0.3℃
  • 맑음경주시 1.8℃
기상청 제공

구미시의회 산업건설위원회, 스마트 e-모빌리티 산업현장 방문

제235회 구미시의회 제2차 정례회 기간 중 한국 e-모빌리티 제조유통 협동조합 방문

(모던뉴스 = 오영운 기자) 구미시의회 산업건설위원회(위원장 양진오)에서는 11월 27일 제235회 구미시의회 제2차 정례회 기간 중 한국 e-모빌리티 제조유통 협동조합(이사장 벡셀대표)을 방문하여 회원사 관계자들로부터 국내 전기이륜차 시장 현황 및 제품 국산화 추진성과와 향후 계획에 대해 설명을 듣고 질의 응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국 e-모빌리티 제조유통 협동조합은 배터리팩, 차량용 계기판, 도장 등 부품을 제조하거나 시스템을 설계하는 중소기업과 함께 완제품 시장진출을 위한 유통·마케팅 등 관련 9개사가 참여하여 국내 전기이륜차 산업 생태계 구축 및 보급을 위해 회사 출자 형태로 결성된 협동조합이다.

 

 이번 방문은 정부가 유럽의 친환경정책에 따라 위축이 예상되는 가솔린 이륜차 시장의 대체시장으로 e-모빌리티산업을 5대 신산업으로 발굴하여 추진하기로 한 시점이라 그 의미가 깊다고 할 수 있다.

 

 양진오 산업건설위원장은 내년부터 환경부의 전기 이륜차 보조금 지급비율이 국산화율에 맞춰 변경되는 만큼 구미시와 의회에서도 기술개발을 위한 다양한 지원책 마련이 필요함을 언급하고 앞으로 한국 e-모빌리티 제조유통 협동조합이 관내 관련 기업들의 인프라를 활용하여 구미시가 이차전지 소재산업의 메카로 부상할 수 있도록 사업을 추진해 줄 것을 당부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