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5 (월)

  • 흐림울릉도 18.4℃
  • 흐림울진 18.1℃
  • 흐림안동 21.9℃
  • 흐림상주 21.3℃
  • 흐림포항 22.2℃
  • 흐림대구 23.9℃
  • 흐림봉화 20.7℃
  • 구름많음영주 20.0℃
  • 구름많음문경 20.4℃
  • 흐림청송군 21.5℃
  • 흐림영덕 19.4℃
  • 흐림의성 22.6℃
  • 흐림구미 23.5℃
  • 흐림영천 23.1℃
  • 흐림경주시 24.1℃
기상청 제공

사람,사람들

안민 김천시 의회사무국장, 30년 공직생활 마무리

30년 공직생활 마무리, 제2의 인생으로 희망찬 출발

(모던뉴스 = 강태욱 기자) 김천시청 ‘성실과 정직의 아이콘’ 안민 김천시 의회사무국장이 12월 31일자로 30여년의 공직생활을 마감하고 제2의 인생으로 첫 발을 내딛는다.

 

 

안민 의회사무국장은 김천시 어모면 구례리 출생으로 1989년 신음동사무소에서 첫 공직생활을 시작했다. 1996년 경상북도에 전입하여 농촌진흥원과 농업기술원, 보건환경산림국 산림과 및 의회사무처에서 근무했다. 2014년 7월 지방행정사무관으로 승진한 후 다시 우리시에 전입하여 정보통신과장, 행복나눔과장, 대신동장 등을 두루 거치고, 2019년 1월 지방서기관으로 승진했으며, 올 1월부터 의회사무국장으로 근무했다.

 

 

특히 재직기간 동안 탁월한 지도력과 업무능력을 인정받아 1994년 경북도지사 표창, 1998년 업무추진유공의 의정으로 행정자치부장관상, 2005년 국모총리의 모범공무원 표창 등 수많은 상을 수상했다.

 

 

또한 경상북도 의회사무처에서 근무한 경험을 바탕으로 해박한 지식과 전문성을 갖춰 친화력과 창의적인 리더십을 발휘하여 의원들과의 소통은 물론, 동료·후배 공무원들에게도 귀감이 되었다.

 

 

한 평생 공직에 몸담아 시민행복과 지역발전을 위해서 봉사해 온 안민 김천시의회사무국장은 “정말 지난 30년이 어떻게 지나갔는지 모르게 빨리 지나간 것 같다. 30년 동안 무사히 공직생활을 마칠 수 있게 도와준 동료들과 후배 공무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 떠나려니 아쉬운 마음에 발걸음이 무거워진다. 비록 공직은 떠나지만 앞으로도 지역 발전을 위해서 봉사하며 살아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배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