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30 (토)

  • 맑음울릉도 16.1℃
  • 맑음울진 14.2℃
  • 구름많음안동 17.8℃
  • 구름많음상주 18.8℃
  • 구름많음포항 17.3℃
  • 구름많음대구 19.4℃
  • 구름많음봉화 12.2℃
  • 구름많음영주 15.4℃
  • 구름많음문경 17.0℃
  • 구름많음청송군 12.8℃
  • 구름많음영덕 12.8℃
  • 구름많음의성 15.0℃
  • 구름많음구미 21.8℃
  • 구름많음영천 16.2℃
  • 구름많음경주시 16.4℃
기상청 제공

대구광역시

윤영애 의원, 재난대응능력 향상과 코로나 2차 확산의 선제적 대비 촉구

재난 시 행정 의사결정 간소화, 적극행정 독려 등을 통한 신속한 행정체계 구축 촉구

(모던뉴스 = 진예솔 기자) 대구광역시의회 윤영애 의원(기획행정위원회, 남구2)은 29일 열린 제274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재난 시 신속한 대응을 위한 의사결정체계를 구축하고, 코로나 바이러스의 2차 유행에 대비한 선제적인 방역체계를 마련할 것을 대구시에 촉구했다. 

 

윤영애 의원은 “대구시가 지난 두 달여간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해왔지만 복잡한 의사결정 구조로 인해 봉사자 수당지급 문제 등 행정 집행이 지연된 사례가 발생했다.”고 말하며, “대구시는 재난  시 신속한 대응을 위해 별도의 위임전결규정을 마련하여 행정과정에서의 의사결정단계를 최소화하고 동시에 적극 행정 가이드라인을 마련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또한 윤영애 의원은 “급할 때 일수록 정도를 지켜야 한다.”고 말하고 ‘대구사랑상품권 사업’을 예로 들어 “집행이 입법과정을 선행하지 않아야 하며 긴급한 상황일수록 정확한 행정과정이 적법한 절차에 따라 수행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윤영애 의원은 “많은 감염병 전문가들이 여름이 지난 후 코로나 바이러스의 2차 유행이 발생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며 “이번 감염병 사태를 면밀히 분석하여 2차 유행에 대한 선제적인 대응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배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