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울릉도 15.7℃
  • 흐림울진 15.4℃
  • 흐림안동 12.8℃
  • 흐림상주 11.8℃
  • 흐림포항 15.7℃
  • 구름조금대구 13.5℃
  • 구름많음봉화 11.0℃
  • 흐림영주 11.2℃
  • 구름많음문경 10.5℃
  • 구름많음청송군 10.8℃
  • 흐림영덕 15.2℃
  • 흐림의성 11.7℃
  • 구름많음구미 11.8℃
  • 흐림영천 12.5℃
  • 흐림경주시 12.8℃
기상청 제공

경주시

경주시, 2021년 어촌뉴딜사업 선정에 총력

살기좋은 어촌마을 조성을 위해 전력 투구

URL복사

(모던뉴스 = 노은희 기자) 경주시는 2021년 해양수산부 어촌뉴딜300사업으로 낙후된 어촌마을개발과 어촌주민 삶의 질을 개선하는 어촌재생사업 선정을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다.

 

 

2021년 어촌뉴딜사업은 전국 236개 신청지 중 60개소 선정 예정이며, 2019년부터 2022년까지 총 300개소를 선정한다.

 

 

경주시는 지난해 수렴항 어촌뉴딜사업을 시작으로, 올해는 나정항, 연동항 어촌뉴딜사업을 선도적으로 추진중에 있으며, 내년에는 척사항, 전촌항, 가곡항, 지경항 등 4개 대상지(400억 규모)를 공모 신청해 서면평가 및 현장평가, 종합평가를 거쳐 오는 12월에 최종 대상지가 확정될 예정이다.

 

 

경주시의 어촌뉴딜300사업 대상지 10개소 중 현재 3개소(수렴항, 나정항, 연동항)가 선정되어 추진되고 있으며, 올해 공모 사업에 신청한 4개 대상지 어촌마을 주민들의 수요에 따라 수산, 어촌, 관광, 건축, 디자인, 도시계획 등 각 분야별 전문가와 공무원의 자문 등을 통해 수준 높은 결과물을 도출해 예비계획을 수립하는 등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경주시 관계자는 “어촌마을의 열악한 주거환경과 기반시설의 노후화, 지역산업 쇠퇴, 상권 침체 등 지역현안을 적극적으로 해소해 나갈 계획이다”라며, “늘어나는 관광 수요에 대응해 풍부한 해양 문화관광자원을 활용해 휴식공간 등 제공으로 낭만이 넘치는 어촌마을 만들기 위해 총력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