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9 (일)

  • 구름조금울릉도 5.8℃
  • 구름많음울진 6.4℃
  • 연무안동 4.6℃
  • 구름많음상주 6.5℃
  • 연무포항 9.2℃
  • 연무대구 7.3℃
  • 흐림봉화 3.5℃
  • 흐림영주 4.0℃
  • 구름많음문경 5.9℃
  • 구름많음청송군 4.4℃
  • 구름많음영덕 5.9℃
  • 구름많음의성 6.7℃
  • 구름많음구미 8.0℃
  • 구름많음영천 7.6℃
  • 맑음경주시 8.1℃
기상청 제공

안동시

전체기사 보기

안동, 내년도 국·도비 확보 위한 발 빠른 행보

네 차례 보고회 통해 다양한 사업들을 발굴

(모던뉴스 = 오영운 기자) 안동시가 내년도 국·도비 확보를 위해 시동을 걸었다. 시는 이달 17일 팀장급 간담회를 통해 신규아이템 발굴 기법 등을 공유한 후 올 4월까지 세 차례에 걸친 보고회를 통해 다양한 사업들을 발굴한다는 계획이다. 시 재정의 87%가 의존 재원으로 구성되고 있고, 본예산 1조 원 이상 규모를 유지하기 위해서는 국·도비 확보가 절실한 실정이다. 특히, 3대 문화권 사업 등 굵직한 사업들도 내년까지 마무리를 앞두고 있어 후속 사업 발굴을 위해 고심을 거듭하고 있다. 이를 위해 올해 초 부임한 박성수 부시장의 다양한 경험을 팀장들과 공유하기 위한 간담회를 갖는다. 경북도에서 미래전략기획단장과 정책기획관, 창조경제산업실장, 자치행정국장 등을 거치면서 쌓은 박 부시장의 다양한 노하우와 정책 발굴 기법 등을 국비 관련 100여 명의 팀장과 격의 없는 토론을 통해 공유할 계획이다. 박 부시장은 국비 사업을 위해서는 정부 정책에 부합하는 아이템을 찾고, 중앙정부를 설득할 수 있는 국가적 필요성과 차별성, 정책구현을 위한 강점과 기대효과 등을 찾아내는 것을 최우선시하고 있다. 이어 정책분야의 최고 전문가를 찾아내 정부 정책에 맞는 계획서를 마련해야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