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4 (화)

  • 울릉도 18.3℃
  • 흐림울진 19.4℃
  • 흐림안동 20.8℃
  • 구름조금상주 19.3℃
  • 흐림포항 20.4℃
  • 대구 19.9℃
  • 흐림봉화 20.9℃
  • 구름조금영주 21.2℃
  • 흐림문경 19.1℃
  • 흐림청송군 20.7℃
  • 구름조금영덕 20.4℃
  • 흐림의성 20.2℃
  • 흐림구미 20.2℃
  • 흐림영천 19.5℃
  • 구름많음경주시 20.8℃
기상청 제공

울릉군

전체기사 보기

2019년 경북동해안상생협의회 정기회의 개최

'경북 동해안 상생의 길 개통’ 퍼포먼스로 화합 다짐

(모던뉴스 = 오영운 기자) 새로운 바닷길의 중심지 동해, 동해안 5개 시·군 (경주시·포항시·영덕군·울진군·울릉군) 협의체인 경북동해안상생협의회가 30일 영덕군청 대회의실에서 정기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회장도시인 주낙영 경주시장과 이강덕 포항시장, 이희진 영덕군수, 전찬걸 울진군수, 김병수 울릉군수와 5개 시·군 민간위원 10명, 환동해본부장 및 직원 등 100여 명이 참석했으며, 추진사업 보고와 신규사업 10건에 대한 제안을 진행했다. 경북동해안상생협의회는 5개 분과로 구성돼 있으며 △행정·경제 △문화·관광 △건설·SOC △해양·농수산 △복지·환경 등 33개 사업의 성과점검과 10개 신규사업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가 이루어 졌으며, 김남일 환동해지역본부장의 참석으로 동해안의 공통사업에 대한 업무연계와 현안사항에 대한 협력사항을 제안했다. 신규사업에 대한 제안은, 발전소주변지역지원사업 제도개선, 지진 방재 및 공동대응단 운영, 잠수어업인 진료비 지원사업 지침 개정건의 등 5개 시군이 모두 신규 사업을 제안해 적극적인 논의가 이루어졌다. 추진사업에 대한 보고는 동해안 5개 시·군 길 리플릿 제작, 동해선(포항~영덕~울진~삼척) 철도 조기건설, 경




배너

최신기사